서울시립대학교 박물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전통 생활유물 - 도자기

전통 생활유물 - 청자

더보기

우리나라의 청자 제작은 삼국 및 통일신라시대의 경질토기 제작기술과 연유(鉛釉)계의 녹유(綠釉), 갈유(褐釉) 등의 시유(施釉)기술을 토대로 하여 통일신라후기부터 시작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전통 생활유물 - 분청사기

더보기

분청사기는 청자와 같이 회색 또는 회흑색 태토 위에 백토로 표면을 바르고 그 위에 회청색의 유약을 입혀 구워낸 자기이다. 분청사기가 제작된 시기는 대락 14세기 말에서 17세기 초에 해당되며 조선전기 도자기의 주류를 이루었다


전통 생활유물 - 백자

더보기

백자는 조직이 치밀하고 우수한 순백의 자기로 청자와 같이 신라말경부터 제작되기 시작하였다. 고려시대에 들어와서도 계속 생산되기는 하였지만 미미한 수준이었고, 조선시대에 들어와 백자의 생산과 관리에 힘을 기울이면서 전기간에 걸쳐 꾸준히 다양하게 제작되어 왔다.